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53,822건, 최근 107 건
   

문재인 대통령과 대통령 취임일 태어난 아기

글쓴이 : kick76 날짜 : 2017-12-07 (목) 조회 : 18
글주소 : http://www.torrentbb.net/sisa/54575


文, 생후 7개월 아기 보고 놀란 이유...“당선날 태어났어요”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오전 서울 노원구 '노원 에너지 제로(EZ) 주택 오픈 하우스' 행사 도중
한 신혼부부 입주세대를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오전 서울 노원구의 에너지제로(EZ) 주택 오픈하우스 행사에 참석했다가 '특별한 인연'과 만났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장하성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정책실장·김현미 국토교통부·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김성환 노원구청장 등과 함께 에너지제로 주택 실증단지 오픈하우스 행사에 참석해 단지와 집 등을 둘러봤다. 주택 단지 내 도서관에서 문 대통령은 입주민들과 간담회도 진행했다.
 
문 대통령과의 간담회에 참석한 신혼부부 입주자 이모씨는 자신의 아이를 문 대통령에게 소개하며 "저희 아기가 태어난 지 7개월 되는데, 대통령님 취임하신 날 태어났다"고 말했다. 이씨의 말에 간담회에 참석한 이들이 탄성을 내질렀다.
 
입주민 이씨는 이어서 "지은 지 30년 된 아파트에서 살다가, 거기 외풍이 너무 세서 (아이가) 감기를 3주 정도 앓았는데, 여기 오니까 따뜻해서 감기가 낫고, 난방이 확실히 잘 된다"며 에너지제로 주택에 입주하게 된 것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아이가) 5월 10일에 태어났느냐"고 되물었다. 문 대통령의 물음에 이씨는 "(5월) 9일에 같이 투표하고, 10일에 병원 가서 (태어났다)"고 답했다.
 
에너지제로 주택은 태양광 전지판, 지열 히트펌프 등 재생에너지 기술이 적용된 공간으로, 일부 생활 전력을 스스로 생산하도록 설계됐다. 또 주택 내·외부 단열과 고기밀구조, 3중 로이유리, 외부 블라인드 등 단열 성능을 높이는 패시브(Passive) 설계 기술이 적용돼 전력을 아끼도록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다. 노원구의 에너지제로 주택은 첫 실증 공동주택이다.
 
도서관에서 진행된 간담회 이후 문 대통령은 입주자 이씨의 집을 직접 방문하기도 했다. 이씨의 집에서 문 대통령은 이씨의 장인·장모 등과도 만났다.
 
이씨의 장인이 "전에 집은 아이가 감기 때문에 고생했는데, 이 집은 따뜻해서 감기가 완전히 나았다. 아이가 좋아하고 우리 아이 부부가 편안히 살 수 있으니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하자 문 대통령은 "신혼부부들에게 이런 아파트 하나씩은 제공을 해줘야 하겠다"고 화답했다.
 
장 정책실장은 이씨의 집에서 아이 방에 있는 아이 날짜 수 표시를 보고는 문 대통령에게 "오늘이 취임 몇 일째인지 아시느냐. 이 아이랑 똑같잖나. 212일째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이씨의 부인은 "제가 매일 세고 있다"며 웃으며 답했다.
 
한편 이번 노원구의 에너지제로 주택 단지는 아파트·연립주택·단독주택 등 전용면적 39~59㎡ 121가구 규모의 임대단지로 공급됐다. 신혼부부 100가구와 고령자 12가구, 산업단지 근로자 3가구, 협동조합 3가구, 연구모니터링 2가구, 게스트하우스 1가구 등이 입주했다.
 
국토부는 노원구 실증단지에 대한 연구 모니터링을 지속해 오는 2025년 에너지제로 주택 공급 목표의 실현 가능성 등을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오원석 기자 [email protected]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53,822건, 최근 10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비추천
53822  문빠를 저격하는 기레기, 더불어 민주노총 팩트체크 kick76 12-18 0 0
53821  시게가 비공감 줬다고 하는 이유 미녀는괴로… 12-18 0 0
53820  이런건 신고 못하나요? 꼬마신사겸… 12-18 0 0
53819  열받은 딴지일보 페북 샤오미 12-18 0 0
53818  6개월전 정세균의장과 엊그제 홍반장 클라스 꼬마신사겸… 12-18 0 0
53817  지금 이시점의 시게 분리는, 일X가 아니라 기자들이 하고있는 분탕이 아 렉서스50 12-18 0 0
53816  아침식당 문통사진 걸림 feat.수행경호원 샤오미 12-18 0 0
53815  자 두가지 가능성이 있습니다. 어떡할겁니까? 신용제로™ 12-18 0 0
53814  요즘 동아 중앙이 문빠 지칭하면서 갈라치기 열심히 하는데 고등어 12-18 0 0
53813  베오베 눈팅만 하는 아무게 입니다. mem4344 12-18 0 0
53812  송영길 "文대통령 홀대? 지금 아니면 내년 3,4월로 넘어갔을 것" 마이크라유 12-18 0 0
53811  경찰인권센터장 " 중국서 폭행당한 기자 징계해라 " mem4344 12-18 0 0
53810  적어도 지금이 작전세력 찾을 시점은 아닌 것 같습니다. 먹고자고싸… 12-18 0 0
53809  [유경근] 고렇게는 못하겠다. 내가 9년을 어떻게 견뎌왔는데 커피매니아 12-18 0 0
53808  작전세력이니, 시기상 이상하니..하는 말들 하지 맙시다. 미녀는괴로… 12-18 0 0
53807  그들이 제일 진실했던 순간 발로그렸어 12-18 0 0
53806  외신 : ‘미들 파워’ 국가로 진화하는 한국 (ASIA TIMES) 커피매니아 12-18 0 0
53805  나는 그냥 정치인들 병신짓하는거 기자들 기레기짓하는거 렉서스50 12-18 0 0
53804  제가 바라보는 이번 기레기 사건과 시게분쟁 꼬마신사겸… 12-18 0 0
53803  계속 뭘 좀 어떻게 하라는데.. 고등어 12-18 0 0
53802  홀대론 운운하는 세계일보 박성준씨 커피매니아 12-18 0 0
53801  한국일보 김광수. . . 신용제로™ 12-18 0 0
53800  사실 청와대가 잘못하면 비판하는게 맞긴 하지만 마이크라유 12-18 0 0
53799  요즘 조중동 기레기 썩은 기사 쓰봐야 ! 노태우09 12-18 0 0
53798  기자쓰레기님들이여! 당신들은 진정 임포요? 노태우09 12-18 0 0
53797  동아일보 [사설]도 넘은 ‘문빠’ 행태, 문 대통령이 자제시켜야 mem4344 12-18 0 0
53796  나는 왜 한의사를 그만두려 하나 꼬마신사겸… 12-18 0 0
53795  시게가 자꾸 비공감한다고 하는데 꼬마신사겸… 12-18 0 0
53794  시게분리 아무리 말해도 소용없어요. 왜? 마이크라유 12-18 0 0
53793  19대 1의 싸움.... 어준아! 욕본데이~ 고등어 12-18 0 0
53792  건의 하나 하겠습니다 kick76 12-18 0 0
53791  기레기들이 \'우리 기자가 맞았다구 (이개돼지들아!)\'라고 주장하는건 kick76 12-18 0 0
53790  중앙일보 [이하경 칼럼] 중국은 왜 문재인 대통령을 홀대했는가 마이크라유 12-18 0 0
53789  좌우가 함께 싸운 임시정부의 역사 커피매니아 12-18 0 0
53788  문재인과 시진핑의 공통점. 꼬마신사겸… 12-18 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bb.net. All rights reserved.